옥상 방수, 지하주차장 도장 등 공동주택 보수공사비 직접 계산한다.

경기도가 입주자대표회의 등 공동주택 관리주체가 보수공사를 추진할 때 적정 공사비를 스스로 계산할 수 있는 ‘셀프 견적 프로그램’을 제작해 보급에 나섰다.

이번 프로그램은 엑셀 파일로 제작해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공동주택 공용부분 보수공사 중 단순하고 표준화 가능한 ▲내벽 도장 ▲외벽 도장 ▲옥상 우레탄 방수 ▲지하주차장 바닥 도장 ▲단지 내 보차도 포장 ▲지붕 보호 자재인 아스팔트 싱글 보수 등 6개 공정의 추정공사비를 도출할 수 있다. 입주자대표회의 등의 신속한 의사결정 과정에 참고자료로도 활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옥상 우레탄 방수 공사의 경우 바닥 면적과, 도막 두께, 횟수 등을 입력하면 재료비, 노무비 등 항목별로 금액을 계산해 추정공사비가 자동으로 나온다.



도는 이번 프로그램 보급을 통해 공동주택 관리주체와 공사업체 간 불신이 해소될 뿐만 아니라 관리비 절감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이전까지는 전문적인 지식과 현장경험이 부족한 공동주택 관리주체가 공사업체 견적에 주로 의존해왔다. 도내 공동주택은 7천여 단지로, 공동주택 노후화에 따른 도내 장기수선계획 공사는 2020년 기준으로 연간 2천100억여 원 규모다.

다만 도는 복잡한 현장 상황 등으로 인해 도의 프로그램을 통한 공사비 산출이 실제 공사비와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최종 공사입찰 등의 목적으로 사용할 경우에는 경기도 공동주택 기술자문단(경기도 공동주택과)의 안내를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셀프 견적 프로그램’은 경기도 평생학습포털(www.gseek.kr) 및 경기도 누리집(www.gg.go.kr)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엑셀 이용을 어려워하는 사용자를 위해 경기도 평생학습포털에 ‘공동주택 보수공사 셀프 견적 프로그램’ 강좌를 개설했다.

고용수 경기도 공동주택과장은 “공동주택 보수공사는 주거환경을 쾌적하고 안전하게 유지 관리하기 위해 필수적”이라며 “공동주택 보수공사 ‘셀프 견적 프로그램’이 투명하고 효율적인 공동주택 보수공사 분위기 조성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분양정보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선길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