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마을세무사가 서민 세금 걱정 덜어준다

‘마을세무사’ 위촉장 수여식 개최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지난 30일 마을세무사 38명을 위촉하고 위촉장을 수여했다. 위촉된 마을세무사는 소상공인, 영세자영업자 등 서민을 대상으로 세무상담을 무료로 제공한다.

마을세무사는 취약계층, 영세사업자, 전통시장 상인 등 세무사 이용이 어려운 주민을 대상으로 소득·양도세 등 각종 세금과 함께 이의신청이나 심사청구 등 불복청구에 대한 상담을 지원한다. 마을세무사는 내년 1월부터 2023년 12월까지 2년간 활동할 예정이다.

상담을 원하는 주민은 고양시 홈페이지(www.goyang.go.kr) 혹은 고양시 민원콜센터(☎031-909-9000)를 통해 거주하고 있는 동의 마을세무사를 찾아 세무 상담을 요청하면 된다.

주민들은 전화·팩스·이메일 등을 통한 1차 세무 상담 후 추가 상담이 필요한 경우 동주민센터 등에서 세무사로부터 직접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영세사업자와 서민 등 취약계층이 보다 쉽게 세무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제도를 개선해 나가고, 마을세무사가 자부심을 갖고 활동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분양정보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선길 기자 다른기사보기